오는 9월 12일 오전 10시(한국 시간 13일 새벽 2시), 애플파크(Head Office)의 스티브잡스 시어터에서 차세대 아이폰 3종의 모습이 공개됩니다. 애플은 이번 행사에서 5.8인치 '아이폰Xs'와 6.5인치 '아이폰Xs Max', 그리고 보급형 제품으로 알려진 6.1인치 '아이폰Xr' 등 3종류의 새로운 아이폰을 소개할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제품의 크기와 디자인 그리고 기본 스펙 뿐만 아니라 가격에 대한 이야기등 여러가지 구체적인 이야기들이 등장하면서 많은 사람들의 흥미를 자극하고 있습니다.

△ iPhone Xs Max, iPhone Xr, iPhone Xs.

오는 9월 12일 오전 10시(한국 시간 13일 새벽 2시), 

애플의 차세대 아이폰 3종의 베일이 벗겨진다.


- 미리보는 차세대 아이폰 3종, 더 이상 숨길 것이 없다.

  세계 최고의 애플 전문가로 불리는 Ming-Chi kuo는 오래전부터 5.8인치, 6.5인치, 6.1인치 크기의 화면을 가진 세 종류의 아이폰이 등장할 것이라고 이야기 해 왔고, 최근에는 여러 경로를 통해서 디자인에서부터 가격 정보에 이르기까지 여러가지 소식들이 전해지고 있습니다. 특히 관심을 끌고 있는 부분은 '가격'과 관련되는 부분인데, 오래전부터 전문가들이 이야기해 왔던 대로 '가격이 저렴해질 것'이 확인되었지만, 한편으로는 여전히 '부담스러운 가격'이라는 이야기가 있기도 합니다.

△ 차세대 아이폰 3종. Dummy.

많은 사람들이 6.1인치 제품을 기대하고 있지만, 

아이폰Xr(아이폰9)의 출시는 빨라야 10월 말이 될 것이라 한다.


<차세대 아이폰 3종의 스펙/가격 정보>

 

 iPhone Xs

iPhone Xs Max 

iPhone Xr 

화면

5.8인치 OLED

6.46인치 OLED 

6.1인치 LCD 

바디 크기

143.6 x 70.9 x 7.7mm 

158.4 x 78.1 x 7.5mm 

150.9 x 76.5 x 8.3mm 

컬러 옵션 

블랙, 화이트, 골드 

블랙, 화이트, 골드 

블랙, 화이트, 골드, 레드, 블루 

메인 프로세서 

A12 Chip(7nm) 

A12 Chip 

A12 Chip 

램용량

4GB램 

4GB램 

3GB램 

저장 공간 옵션 

64GB/256GB 

256GB/512GB 

64GB/128GB 

카메라

1200만 화소 듀얼 

1200만 화소 듀얼 

1200만 화소 싱글 

배터리 용량 

2800mAh 

3400mAh 

2700mAh 

예상 가격(최저 용량)

899달러

(한국 120만원 대 예상) 

999달러

(한국 130~140만원 대 예상) 

749달러

(한국 90만원 후반~100만원 대 예상)

출시 예정일

9월 21일 

9월 21일 

10월 말 예상 

 

  전문가들과 여러 매체들은 '아이폰X'의 후속 제품이라 할 수 있는 '아이폰Xs'의 가격이 100달러 가량 저렴해진 899달러가 될 것이라고 이야기했습니다. 이는 부품 수율 향상으로 인해 부품 공급 가격이 낮아졌기 때문이며, 또 한편으로는 '아이폰X'의 높은 가격 때문에 판매량이 예상보다 적었던 만큼 가격 인하를 통한 판매량 증대를 꾀하고 있다는 게 일반적인 견해입니다. 한편, 많은 사람들이 기대하고 있는 6.1인치 보급형 제품의 경우 기존에 알려졌던 699달러(아이폰8와 동일한 가격)가 아닌 749달러에 판매될 것이라는 이야기가 있으며, 일각에서는 이보다 좀 더 비싼 가격에 판매될 것이라는 이야기가 있기도 합니다. 또한, '아이폰Xr'의 출시 시기는 '아이폰Xs/Xs Max'보다 한 달 이상 늦은 10월 말 ~ 11월 초가 될 것이라고 합니다.

△ 아이폰Xs와 Xs Max의 출시는 9월 21일,

아이폰Xr의 출시는 10월 말로 예상되고 있다.

△ 골드 컬러의 아이폰Xs.

많은 사람들이 기대하고 있는 색상이다.


  기본적인 스펙만을 놓고 봤을 때는 '성능 업그레이드'가 이루어진 무난한 제품 구성이라는 평가가 있습니다. 프리미엄 제품으로 거론되는 '아이폰Xs Max'의 경우 6.46인치라는 거대한 화면을 가지면서 화면 크기면에 있어서 '안드로이드 진영'의 맏형이라 할 수 있는 삼성의 '갤럭시노트9(6.4인치)'에도 뒤쳐지지 않게 되었습니다. 또한 'Xs/Xs Max'에서는 '애플 펜슬(Apple Pencil)'을 사용할 수 있게 된다는 이야기가 있기도 한데, 실제로 '애플펜슬'과의 호환이 이루어진다면 '아이폰Xs 맥스'는 삼성의 간판스타인 '갤노트9'에게 치명타를 입히게 될 것이라는 전망이 있기도 합니다.

△ OLED 제품은 '애플펜슬'과의 호환이 이루어질 것이라고 한다.

6.5인치 크기의 화면과 애플펜슬 호환은 '갤노트9'에게 치명적이다.

△ 삼성이 최근 출시한 '갤노트9'. 


  지난 2007년, 1세대 아이폰이 등장한 이후 '아이폰'은 스마트폰 시장에 가장 큰 영향력을 미치는 제품으로 자리하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에 출시되는 3종류의 아이폰은 그동안 애플의 약점으로 거론되어 왔던 화면 크기, 배터리 용량, 충전 등을 모두 보완한 제품군으로 거론되고 있습니다. 과연 애플이 하반기 스마트폰 시장에서 어떤 반향을 일으키게 될 지 관심있게 지켜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