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애플의 가을 이벤트가 오는 9월 12일에 열릴 것으로 알려지면서 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이번 행사에서는 5.8인치 '아이폰X 2세대'와 6.5인치 '아이폰X 플러스', 그리고 6.1인치 크기의 화면을 가진 보급형 제품 '아이폰9'의 등장 외에도 작년에 애플이 소개했던 무선 충전 패드 '에어파워(AirPower)'의 출시 날짜 공개, 애플의 4세대 스마트워치인 '애플워치4(AppleWatch Series 4)', 무선 이어폰인 에어팟 2세대(AirPods 2)가 소개될 것이라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또한 일부 전문가들은 추후 별도의 이벤트를 여는 대신 애플이 '새로운 아이패드 프로(2018)'까지 소개할 가능성도 있다고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 애플이 오는 9월 12일, 가을 이벤트를 통해 여러가지 제품을 소개할 것이라 한다.

차세대 아이폰 3종과 더불어 애플워치 4세대, 에어팟2세대, 에어파워의 출시일 공개 등이 예상된다.


- 9월 12일, 애플의 가을 이벤트에서 기대해 볼만한 것들.

  가을 이벤트에서 가장 주목할 만한 제품은 단연 애플의 차세대 아이폰입니다. 애플은 3종류의 제품을 준비중인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그 중에서도 6.1인치 보급형 제품에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쏠려있습니다. LCD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이 제품은 기존의 '아이폰X'보다 커진 '6.1인치' 크기의 화면을 가지면서도 가격은 현재 판매중인 '아이폰8'와 같은 699달러(우리돈 약 80만 원, 단 '아이폰8'의 국내 판매가는 94만 6천원)에 판매될 것으로 알려져 있기 때문에 큰 기대를 받고 있는 것입니다. 또 한편으로는 6.5인치 크기의 화면을 가진 '아이폰X 플러스' 역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데 큰 화면을 바탕으로 '애플펜슬(Apple Pencil)'의 이용이 가능해질 것이라는 이야기가 나오면서 차세대 제품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는 것입니다.

△ 5.8-inch, iPhone X Series 2 / 6.5-inch, iPhone X plus.

△ 다양한 컬러 옵션의 제품이 등장할 것이다.


  한편, 애플의 무선 충전 패드인 '에어파워'의 출시 날짜 공개 또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작년 애플은 여러 제품들을 동시에 충정할 수 있는 무선 패드인 'AirPower'를 소개했지만, 1년여가 지난 지금까지도 출시를 하고 있지 않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번에 애플이 출시 날짜를 발표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으며, 출시와 동시에 큰 인기를 끌며 팔려나갈 것이라는 전망이 있습니다.  에어파워와 함께 애플은 '애플워치 4세대(Apple Watch Series 4)'를 선보일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다만 작년 가을 이벤트에서 LTE기능이 탑재된 '애플워치 3세대'를 선보인 바 있기 때문에, 이번에 소개될 '4세대' 제품에는 큰 변화가 있지는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며, 성능이 향상된 '에어팟 2세대'가 등장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 작년에 모습을 드러냈던 에어파워, 그 출시일이 공개될 것이라고 한다.

△ 무선 이어폰, 에어팟 2세대가 등장할 것이라 한다.

△ 차세대 아이패드 프로의 등장에 대한 이야기도 있지만 가능성은 낮다.


  일부 전문가들은 페이스ID를 탑재하고 무선 충전 기능이 도입된 차세대 아이패드 프로(iPad Pro 2018)의 등장도 기대할 만한 요소로 꼽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이패드의 경우 별도의 제품 공개 이벤트를 통해서 소개해 왔던 전례가 있는 만큼 가능성은 낮다는 것이 일반적인 견해입니다.

  해외 IT전문 매체 BGR에 따르면 9월 12일 애플이 '아이폰 3종'을 공개할 것이며, 9월 14일부터 1차 출시국에서의 예약 판매가 진행될 것이라 합니다. 9월 18일에는 'iOS 12' 공식 배포가 진행될 것이며, 9월 21일 차세대 아이폰이 공식 출시될 것이라고 합니다. 과연 애플이 어떤 제품을 선보이게 될 지, 관심있게 지켜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