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하반기 스마트폰 시장의 최대어로 불리는 애플의 차세대 아이폰 3종에 대한 구체적인 소식들이 전해지면서 큰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OLED디스플레이를 가진 5.8인치 '아이폰X 2세대'와 6.5인치 '아이폰X 플러스', 그리고 보급형 제품인 6.1인치 LCD 아이폰9 등 3종류의 아이폰이 등장할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가격 인하, 18W 고속 충전 기능의 도입, 다양한 컬러 옵션 제공 등의 소식에 이어 차세대 아이폰에서 '애플 펜슬(ApplePencil)'을 사용할 수 있게 될 것이라는 이야기가 나오면서 큰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 iPhone X, concept image.

'아이폰X 2세대'와 '아이폰X 플러스'에서 애플펜슬의 사용이 가능할 것이라고 한다.

이와 관련하여 최근 애플이 대만의 스타일러스펜 공급 업체와 새로운 '애플펜슬' 공급 계약을 맺었다고 한다.


- 애플펜슬 품는 '아이폰X 2세대', 주목해야하는 이유.

  최근 대만의 경제 전문지 이코노미데일리뉴스(Economic Daily News, EDN/경제일보)의 이야기에 따르면 애플이 '차세대 아이폰'에서 애플펜슬을 사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 이에 따른 애플펜슬의 수요 증가에 대처하기 위해 대만의 스타일러스 펜 공급 업체인 '엘란(Elan)'과 공급계약을 맺었다고 전했습니다. 이같은 애플의 행보는 그동안 루머로만 떠돌던 아이폰에서의 애플펜슬 사용 가능 여부를 확인시켜주는 것이라 할 수 있으며, 전문가들은 더욱 강력해진 아이폰이 탄생할 것이라는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

△ 아이폰에서의 애플펜슬 사용.

화면이 커짐에 따라 오래전부터 애플펜슬 사용에 관한 루머가 있어왔다.

오는 가을에는 실제로 아이폰에서의 애플펜슬 사용을 볼 수 있을 것이다.

△ iPhone X 2geration & iPhone X Plus.

보급형 제품인 6.1인치 아이폰9 에서는 애플펜슬을 사용할 수 없다.


  애플펜슬의 차세대 아이폰 적용에 대해 전문가들은 대체로 긍정적인 평가를 내놓고 있습니다. 다만, 5.8인치 'iPhone X2'와 6.5인치 'iPhone X Plus'와 달리 보급형 제품인 6.1인치 크기의 'iPhone 9'에서는 애플펜슬을 사용할 수 없을 것이라는 데 대해서는 다소 아쉬운 결정이라는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 애플의 이같은 결정은 '아이폰X 2세대'와 '아이폰X 플러스' 등 OLED 고가 제품의 프리미엄을 강화하면서 판매량을 늘리기 위한 조치로 풀이되고 있으며, 이같은 결정이 '갤럭시노트9'과의 경쟁에서 우위를 점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다양한 컬러 옵션과 다양한 크기.

그리고 여러가지 부가 기능으로 애플은 시장 공략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으로 보인다.


  애플의 이같은 행보는 시장의 요구(Needs)에 부응하는 것이라 할 수 있습니다. 다양한 크기의 제품 옵션과 컬러의 다양화에서부터 고속 무선 충전 기능. 그리고 부가 기능으로 큰 화면의 스마트폰에서 애플펜슬과의 호환까지 가능케 함으로써 다양한 사람들의 기호를 충족시키는 한편 이를 통해 애플이 시장 지배력이 크게 높일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합니다. 과연 애플이 하반기 스마트폰 시장에서 어떤 성과를 내놓게 될 지 관심있게 지켜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