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스마트폰 시장의 가장 큰 관심사는 삼성이 내년 초에 출시할 신제품이라 할 수 있습니다. 삼성은 '갤럭시F'라고 불리는 접는 스마트폰(폴더블폰)과 10주년 기념 스마트폰인 '갤럭시S10'을 준비중인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갤럭시F의 경우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삼성 개발자 컨퍼런스 2018'에서 디자인과 크기에 관한 공식적인 발표가 있었으며, '갤럭시10'은 여러 경로를 통해 제품 개발에 관한 여러가지 소식들이 전해지고 있습니다. 이처럼 사람들의 삼성의 차기 제품에 대한 관심과 기대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 속에서 '겔럭시S10'의 주요 기능으로 알려졌던 '3D 센서' 기반의 얼굴 인식 기능이 탑재되지 않을 것이라는 이야기가 나오면서 그 배경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 삼성은 'Galaxy S10'에서 화면 내장형 지문 인식 센서를 탑재할 것으로 알려져 있다.

광학 방식의 지문 인식 센서는 기존에 비보, 샤오미 등이 보여줬던 FoD보다 한 차원 진보된 기술이라 한다.

한편, 삼성은 FoD에 집중하는 대신 '3D 센서 얼굴 인식 기능'은 탑재하지 않는 쪽으로 가닥을 잡았다고 한다.


- 갤럭시S10, 3D 센서 기반 얼굴 인식 기능이 탑재되지 않는 이유.

  삼성의 10주년 기념 스마트폰으로 불리는 'Galaxy S10'은 삼성의 자존심이 걸린 만큼 최고의 기술이 집약된 제품이 될 것이라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고성능의 프로세서(AP)는 물론이고 트리플 카메라(Triple Camera)의 탑재, 베젤이 완전히 사라진 풀 스크린, 화면 내장형 지문 인식 센서(Fingerprint on Display, FoD)물리적으로 최고의 성능을 가진 또하나의 괴물 제품이 등장할 것이라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특히, 이같은 이야기들이 주로 삼성과 협업하는 부품업계 관계자들의 말을 통해 나왔다는 점에서 상당히 '믿을 만 한' 정보로 여겨지고 있습니다. 한편, 최근까지도 삼성이 탑재할 주요 기능으로 알려졌던 '3D 센서' 기반의 얼굴 인식 기능(애플의 '페이스ID'와 동일한 기능)은 최종적으로 '제외'된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 FoD와 트리플 카메라, 완전 베젤리스 풀스크린.

물리적으로 최고의 기술이 모인 집약체가 될 것이라고 한다.

△ 차세대 갤럭시는 3가지 모델로 출시될 것이라 한다.

보급형 '갤S10 라이트'와 일반형 '겔S10' 그리고 6.4인치 크기의 고급형 '갤S10+' 세 종류이다.

  최근, 폰아레나(PhoneArena.com)샘모바일(SamMobile.com) 등의 해외 매체들은 스마트폰 루머에 정통한 트위테리안 @Ice universe의 소식을 인용하여 삼성이 '3D 센서 얼굴 인식 기능'을 탑재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하면서 이같은 판단이 삼성에게 '득'이 될 수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삼성은 현재 '광학(Optical)' 방식의 화면 내장형 지문 인식 센서(FoD)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전문가들은 이 기술이 얼굴 인식 기능보다 훨씬 더 빠르고 정확하게 작동할 것이라고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특히, 이미 FoD를 선보인 바 있는 비보(Vivo)와 샤오미(Xiaomi)의 FoD와는 차원이 다른 인식률과 범위, 속도를 보여줄 것이기 때문에 굳이 삼성이 '3D 얼굴 인식 센서'를 함께 FoD를 탑재할 이유가 없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설명입니다.

△ 삼성이 보여줄 트리플 카메라.

이 또한 기대되는 기능 중 하나이다.

△ 삼성의 화면 내장형 지문 인식 센서 관련 특허의 일부.

광학 방식은 지금껏 보지 못했던 지문 인식 센서의 세계를 보여줄 것이라 한다.


  한편 삼성이 이같은 결정을 한 것이 애플과의 차별성을 강조하기 위함이라는 이야기도 있습니다. 애플은 지문 인식 센서를 없애고 '페이스ID'로 대표되는 얼굴 인식 센서에 올인하고 있는데, 삼성은 이에 맞서 화면에 내장된 '광학 지문 인식 센서'를 통해서 애플에 맞대응 한다는 것입니다. 광학 방식의 장점은 손가락이 화면(센서)에 직접 닿기 전에 지문 스캔이 가능하다는 것인데, 이는 얼굴 인식 센서와 기존의 지문 인식 방식의 단점을 보완한 기능이 될 것이라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과연 삼성이 갤럭시S10에서 어떤 제품을 선보이게 될 지, 관심있게 지켜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