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하반기 스마트폰 시장은 그 어느때보다 경쟁이 치열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소위 OLED아이폰으로 불리는 애플의 '아이폰8(iPhone 8, 가칭)'이 시장을 주도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삼성의 전략 패블릿폰인 '갤럭시 노트8(Galaxy Note 8)' 또한 큰 화면과 괴물 스펙을 내세워 '아이폰8'와 한판 대결을 펼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또한 LG역시 오는 8월 31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2017 행사장에서 차세대 전략 스마트폰인 'V30'을 내세워 시장 공략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으로 알려져있습니다. 한편 작년 10월, '픽셀(Pixel)'이라는 이름의 스마트폰을 선보이며 시장의 다크호스로 떠올랐던 구글이 묵묵히 차기 제품인 '픽셀2'를 준비중인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전문가들은 '픽셀2'의 등장이 스마트폰 시장의 판도를 바꿀 만 한 사건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 2016년 10월에 출시된 5인치 크기의 화면의 가진 '픽셀(왼쪽)과 5.5인치 크기의 '픽셀XL(오른쪽)'

그리고 오는 10월에 출시될 것으로 알려진 '픽셀2(6인치)'.

구글의 차세대 스마트폰인 '픽셀2' 역시 스마트폰 시장에서 주목받는 제품 중 하나이다.

image.www.phonearena.com



- 구글의 차세대 스마트폰 '픽셀2', 결코 무시하지 못할 존재감.


  2016년 10월, 구글은 안드로이드 레퍼런스폰인 '넥서스(Nexus)'가 아닌 자신들이 직접 만들고 판매하는, 그리고 안드로이드를 대표하는 스마트폰인 '픽셀(Pixel)'을 선보였습니다. 안드로이드OS를 만들어 배포하는 구글이 직접 만들었다는 점에서 '안드로이드'에 가장 최적화된 폰이라 할 수 있는 '픽셀'은 인공지능 기반의 음성 인식 시스템인 구글 어시스턴트(Google Assistant, 나중에 LG G6에도 탑재되었다)를 비롯하여 픽셀만이 가진 여러가지 구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고, 카메라 기능이 뛰어난 것으로 평가 받으면서 큰 인기를 끌었고, 전문가들은 일제히 '성공적인 데뷔'를 한 픽셀의 차세대 제품인 '픽셀2'를 기대할 만 하다는 이야기를 했습니다. 



△ Google Pixel 2

△ Pixel 2 Blue.


  아이폰8와 갤노트8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워낙 높다보니 그동안 '픽셀2'에 관한 소식은 잘 눈에 띄지 않았지만 최근들어 '픽셀2'에 관한 소식들이 하나 둘 씩 등장하면서 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모바일에 관한 소식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매체인 폰아레나(PhoneArena.com), 안드로이드폴리스(AndroidPolice.com) 등이 전한 '픽셀2'는 베젤리스 디자인을 채택한 것으로 확인되었는데, 이는 스마트폰 시장의 주류가 된 '베젤리스'를 통해 화면의 크기를 더욱 넓히는 동시에 화면 양쪽 측면을 라운딩 처리하면서 세련된 모습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6인치, 18:9비율의 화면). 또 한편으로는 스테레오 스피커 장착, 카메라 기능의 향상, 뒷면의 안테나 밴드 제거로 깔끔한 이미지 연출하고 있다는 점에서 디자인 측면에 많은 역량을 쏟아붇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 듀얼 카메라를 장착한 '픽셀2' 콘셉트 이미지.

image.www.phonearena.com



  기본 스펙 면에서도 다른 제품에 비해 결코 뒤쳐지지 않는 모습입니다. 메인 프로세서로는 퀄컴의 스냅드래곤 835, 4GB램, 128GB의 기본 저장 공간, 알루미늄 바디, 3.5파이 이어폰잭 장착 등 하이앤드 스마트폰의 일반적인 사양을 갖췄으며, 앞서 언급했듯이 OS 측면에서 '안드로이드'에 최적화되어 있기에 사용자 경험(UX) 측면에서 다른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폰에 비해 유리한 위치를 점하고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구글의 '픽셀' 시리즈는 명실상부, 세계 최고 기업 중 하나로 불리는 '구글'이 심혈을 기울여 만든 제품인 만큼 2017년 스마트폰 시장에서의 존재감은 작년과는 비교가 안 될 정도로 커질 것이라는 전망이 많습니다. 과연 '픽셀2'가 어떤 기능을 보여줄 지, 그리고 구글이 '픽셀2'를 통해 스마트폰 시장에서 어떤 포지션을 점하게 될 지 관심있게 지켜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