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젊은이들의 특권"이라고 하면 무엇이 떠오르나요? 호주 워킹홀리데이, 20대에 단 한번 밖에 주어지지 않는 기회라는 사실. 이 기회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인생의 활력소를 찾았고, 지향점을 찾았습니다. 그리고 여기에 또 다른 미래를 위해서 도전하는 젊은 사람들이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광환한 '호주 땅'에서 도전을 해볼 지, 말 지 고민하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고민하는 이 순간에도 많은 사람들이 호주로 떠나고있고, 떠나려 합니다. 

 얼마전에 호주관광청에서 좀 더 많은 한국의 젊은이들이 '호주'에서 가능성을 찾길 바라는 마음에서 이벤트를 진행한 적도 있는데요, 호주에서 한국 젊은이들의 가능성에 대한 믿음이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사례가 아닌가 싶습니다. 


△ 호주 워킹홀리데이,

그 소중한 경험으로 인해 자신의 삶이 바뀌었다는 사람들의 이야기.


간호사에서 서퍼(Surfer)가 되기도 하고,

호주에서의 경험으로 '커스텀 아티스트'가 될 수 있었고,

지금의 인디밴드 '윈디시티'가 있을 수 있도록 만든, 워킹홀리데이.


△ 호주 관광청에서는 페이스북 페이지(www.facebook.com/wowaustralia/)를 통해 

지난 5월 26일부터 6월 22일까지 "새로운 나를 발견하는 기회, '호주 워킹 홀리데이'."라는 이벤트를 진행했습니다. 

1차 미션을 통과한 30명의 대상자를 공개했습니다!

최종 선발되는 4명에게는 '소프트 랜딩 패키지'를 선물하는데요,

여기에는 '호주 항공권', '어학코스, '숙소'등을 제공하는 등 

호주 워킹 홀리데이를 생각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도전해 볼만한 상품을 준비했다네요^^


 호주 관광청에서 진행한 '소프트 랜딩 패키지'이벤트는 최종 4명을 선발하는 것임에도 불구하고, 5천 명(페이스북 페이지 참석자 집계 기준)이 넘는 사람들이 참여하면서 '호주 워킹 홀리데이'의 인기를 다시 한 번 실감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앞서 말했듯이, 호주 워킹홀리데이는 20대, 인생에 딱 한 번, 자신안에 숨겨진 가능성을 찾을 수 있는 기회라는 매력 때문에 많은 젊은이들에게 인기가 많다는 생각을 하게 되네요^^


 이번에 '소프트 랜딩 패키지'이벤트의 1차 합격자 30명의 포스터! 다양하고 톡톡튀는 아이디어로 제작된 포스터가 많은데요, 포스터 몇 장을 보면서 호주 워킹홀리데이에 대한 꿈을 가져 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 호주 관광청 '소프트 랜딩 패키지' 이벤트, 

1차 합격자들의 열정이 벌써부터 느껴지지 않나요?


 많은 사람들이 꿈을 펼쳐나갈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만들어 갈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