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2월 25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MWC2018 행사장에서 가장 기대할 만 한 제품으로 거론되는 제품이 바로 삼성의 '갤럭시S9/S9+'입니다. 작년 '갤럭시S8'의 경우 3월 말에 미국 뉴욕에서 공개 행사를 가졌고, 4월 말 출시되었던 것과 달리 한 달 이상 빠른 시기에 공개/출시된다는 점에서부터 관심을 받고 있는데, 특히 이같은 발빠른 움직임이 애플의 '아이폰텐(iPhone X)'를 견제하기 위한 것이라는 이야기가 있는 만큼 '갤S9/S9+'가 어느정도의 성능을 보여줄 것인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것입니다.


△ Galaxy S9 & S9 plus.

오는 2월 25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WC2018 행사장에서 삼성의 차세대 전략 스마트폰이 공개된다.

최근 제품 상자 사진이 공개되면서 갤럭시S9의 주요 스펙이 완전히 다 드러났다.


- 갤럭시S9, 완전히 드러난 스펙. 승부는 디테일에서.


  갤럭시S9과 S9+가 각각 싱글 카메라와 듀얼 카메라를 탑재할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최근 삼성의 '갤럭시S9'의 기본 스펙이 공개되면서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이번에 알려진 스펙은 해외 유명 it관련 커뮤니티인 레드딧(reddit.com)에 '갤럭시S9'의 제품 상자 사진이 등장하면서 알려지게 되었는데, 사실상 스펙이 완전히 드러났다고 할 수 있는 것입니다. 한편 스펙을 두고 여러 전문가들과 네티즌 사이에 여러가지 이야기가 오가고 있지만 대체로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 Design.

△ 공개된 스펙.

5.8인치 크기의 화면, 1200만 화소의 듀얼픽셀 카메라, 슈퍼 슬로우 모션 기능, 홍채 인식 기능 등 주요 기능이 나열되어 있다.


  갤럭시S9의 스펙을 살펴보면, 5.8인치 크기의 화면, 1200만화소의 듀얼픽셀 카메라(가변 조리개, F/1.5-F/2.4), 슈퍼로우모션(Super Slo-mo) 기능 지원, 800만 화소의 전면 카메라(셀피 카메라), AKG 스테레오 스피커, IP68 수준의 방수/방진 기능, 홍채 인식 기능(Iris scanner)과 무선 충전 기능(15W 고속 충전), AKG 이어폰 제공, 4GB 램에 64GB용량 등을 가진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지금까지 알려진 대로 '갤럭시S9'은 4GB용량 제품이 기본 제품으로 64GB와 128GB두 가지 옵션으로 출시될 것으로 보이며, '갤럭시S9+'는 6GB램을 기본으로 64GB, 128GB, 256GB 용량의 세 가지 옵션과 듀얼 카메라를 탑재한 제품이 될 것이 확실해 보입니다.



  전문가들이 주목하고 있는 점은 카메라가 F/1.5-F/2.4의 가변 조리개를 가진다는 것과 슈퍼 슬로우 모션 기능을 지원한다는 것입니다. 일각에서는 소니의 엑스페리아XZ 프리미엄이 선보인 1000fps 슬로우모션 기능을 제공하는 동시에 120fps 4K 동영상 촬영 기능을 지원할 것으로 보고 있는데, 이는 '아이폰X'의 60fps 4K 동영상 촬영보다 뛰어난 것이며 왠만한 DSLR 카메라를 뛰어넘는 수준입니다. 또 한편으로는 삼성이 '홍채 인식 기능'을 전면에 내세우고 있다는 점을 눈여겨 볼 필요가 있는데, 삼성이 '아이폰X'의 페이스ID에 대항하기 위해 기존의 얼굴 인식 기능과 홍채 인식 기능의 성능을 대폭 향상 시켰을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는데 과연 삼성이 이 대목에서 어떤 언급을 할 지 그 귀추가 주목되고 있습니다.



△ 유출된 바디.


  앞서 이야기 했듯이 '갤럭시S9'과 '갤럭시S9+'는 완전히 다른 두 제품이 될 것이 확실시 되고 있습니다. 듀얼 카메라가 아니라는 점, 그리고 4GB램을 탑재했다는 점이 약간의 아쉬움을 남기고 있지만, 삼성이 MWC2018 행사장에서 이 아쉬움보다 더 큰 만족감을 전해줄 것이라는 기대감이 있습니다. 과연 삼성이 어떤 제품을 선보이게 될 지 관심있게 지켜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