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9월, 애플이 가을 이벤트를 통해 세 가지 종류의 차세대 아이폰을 선보일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가장 큰 관심을 받는 제품은 '보급형'으로 알려진 '아이폰9(가칭)'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애플은 지난해 9월, '아이폰X'를 선보이면서 큰 관심을 받았지만 '높은 가격'으로 인해 예상보다 저조한 판매량을 보여주었습니다. 전문가들은 이번에 가격을 낮춘 '아이폰9'이 출시된다면 많은 사람들이 '노치 디자인'을 가진 아이폰 구매에 나서면서 '아이폰9 돌풍'을 일으킬 것으로 예상하고 있기도 합니다.

△ 고스텍이 공개한 '6.1인치 iPhone 9'와 케이스.

아이폰8와 동일한 가격인 699달러에 판매될 것이라 한다.

아이폰8의 국내 판매가는 99만원(언락폰, 애플스토어 기준)이다.


- 6.1인치 아이폰9, 300달러 저렴해진 가격. 돌풍 일으킬까?

  최근 들어 차세대 아이폰에 대한 구체적인 이야기들이 하나 둘 씩 전해지면서 사람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이미 스마트폰 케이스 제작 업체들을 통해 디자인 CAD 도면이 공개되었고, 이를 바탕으로 스마트폰 케이스 업체들은 일찌감치 케이스 제작에 나서고 있기도 합니다. 한편, 최근에는 해외 유명 IT매체인 비지알(BGR.com)고스텍(Ghostek.com)이 제작한 스마트폰 케이스를 소개하면서, '아이폰9'의 가격이 '아이폰X'의 999달러 보다 약 300달러 가량 저렴한 699달러에 판매될 것이라는 이야기를 전하면서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 iPhone9, CAD design image.

△ iPhone 9, concept image.


  '아이폰9'의 가격이 699달러가 될 것이라는 이야기가 나오면서 사람들은 차세대 아이폰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습니다. 현재 판매되고 있는 4.7인치 아이폰8의 판매가격이 699달러(국내 판매가 99만원, 애플스토어 기준)라는 점에서 '아이폰9'에 대한 수요가 상당히 많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다만, 'iPhone 9'의 경우 OLED가 아닌 'LCD디스플레이'가 탑재된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3D 터치 기능이 제외된 것으로 확인되고 있습니다. 또한 '아이폰X'와 달리 싱글 카메라를 가졌는데, 이는 '아이폰8'와 동일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한편, '아이폰8/8플러스'에서는 추가 옵션으로 별도 구매해야했던 무선 충전기가 '아이폰9'에서 기본 구성품으로포함될 것이라고 합니다.

△ 애플이 오는 9월 선보일 것이라는 3가지 종류의 아이폰.

△ 5.8인치 '아이폰X'와 6.1인치 '아이폰9'의 크기 비교


  '아이폰X'와 비교했을 때, '아이폰9'의 경우 기능적인 면에서 몇 가지 아쉬움이 있지만 가격 적인 면과 함께 화면의 크기가 6.1인치로 커졌다는 점이 판매량 증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애플은 점점 점점 줄어들고있는 스마트폰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하기 위해 다양한 옵션의 제품을 준비중인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과연 '아이폰9'이 시장에서 어떤 성과를 거두게 될 지 관심있게 지켜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