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반기 스마트폰 시장의 최대어는 오는 9월에 공개될 것으로 알려진 애플의 차세대 스마트폰이라 할 수 있습니다. 서서히 가을 이벤트 날짜가 다가오면서 디자인 캐드 도면을 바탕으로 제작된 목업(Mockup)제품이 등장하는 등 사람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는데, 최근 블룸버그통신(Bloomberg.com)이 차세대 아이폰에서 '라이트닝 커넥터' 기반의 유선 충전 기능이 사라질 것이라는 이야기를 하면서 큰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애플이 '라이트닝 커넥터' 기반의 유선 충전 기능을 없애고 완전한 '무선 충전'으로의 전환을 준비중이라는 겁니다.

△ 6.1인치 아이폰9 / 5.8인치 아이폰X 2세대 / 6.5인치 아이폰X 플러스


- 아이폰에서 라이트닝 유선 충전 기능 없어지나?

  최근 블룸버그 통신이 애플이 '충전 기능'과 관련하여 중대한 변화를 꾀하고 있다고 전하면서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아이폰이 처음 출시되었을 때 부터, 가장 큰 문제점이자 개선해야 할 점으로 거론되어 왔던 것이 '배터리 지속 시간'과 관련된 것이었으며, 이때문에 애플은 지속적으로 충전 기능 향상과 배터리 용량 증대, 그리고 소프트웨어적으로 시스템의 효율적 사용을 위해 노력해 왔다는 점에서 이번 변화에 대한 소식은 많은 이들의 관심을 불러 모으고 있습니다. 

△ 애플은 '아이폰X'와 '아이폰8/8플러스'에서 무선 충전 기능을 선보이는 한편,

AirPower이라는 무선 충전 패드를 선보이기도 했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애플은 '유선 충전'을 완전히 없앨 것이라고 한다.

△ 오는 9월, 애플은 3가지 모델의 아이폰을 선보일 예정이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애플이 그동안 '유선 충전' 기능을 유지해 온 것은 무선 충전 속도가 유선 충전보다 빠르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이야기하면서, 이제는 기술의 향상으로 인해서 무선 충전 속도가 유선 충전을 능가할 정도가 되었기 때문에 애플은 '라이트닝 커넥터'를 통한 유선 충전 기능을 제공하지 않을 것이라고 언급했습니다. 그러면서 애플은 오래전부터 이같은 계획을 가지고 있었으며, '무선 충전 기능'이 기본 충전 옵션이 되면서 스마트폰 가격의 상승도 불가피하다고 지적했습니다.

△ 'iPhone X Plus'와 'iPhone 9' 캐드 도면.

'라이트닝 커넥터'가 여전히 탑재되어 있다.


  한편 전문가들은 애플의 '라이트닝 커넥터'를 이용한 유선 충전 기능이 사라질 것이라는 데 동의하면서도, 당장 오는 가을에 출시될 '아이폰X 2세대'와 6.1인치 크기의 '아이폰9'에 적용되지는 않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단, 작년에 출시된 '아이폰8/8플러스'와 '아이폰X'와 달리 '무선 충전'이 기본 충전 기능으로 변화되면서 '유선 충전'의 포지션이 뒤로 밀려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과연 애플이 앞으로 어떤 변화를 보여주게 될 지, 관심있게 지켜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