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꿈같은 나날들.

 

매일매일 나에게 일어나는 일들,
모두 꿈같이 느껴진다.

옆에있는 누군가가 갑자기 나에게 소리치면
잠에서 깨어나서, 다시
바쁜 일상으로 돌아갈 것 같은.

 

05.Dec.2009. Sat.  
York, Australia.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길을 걷다, 세계여행 > Feel-ing, 세계일주-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보고타(Bogota), 그곳도 사람 사는 곳.  (0) 2010.02.03
정열의 남미.  (4) 2010.02.03
한국에서, 외국인은 어디로?  (2) 2010.02.03
Bus No.37  (0) 2010.02.03
하늘을 날다.  (2) 2010.02.02
꿈같은 나날들.  (4) 2010.02.02
돈 vs 시간  (2) 2010.02.02
stop for train.  (0) 2010.02.02
Nationality(내셔널리티)  (0) 2009.12.29
필라델피아, 내 너를 저주하리다.  (4) 2009.12.29
동남아 vs 남미 (Before arrive Latin america 2)  (0) 2009.1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