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반기 스마트폰 시장의 가장 큰 관심 제품이라 할 수 있는 삼성의 차세대 패블릿폰 '갤럭시 노트9'의 공개 행사 초대장이 발송되었습니다. 삼성은 뉴욕 현지 시간으로 오는 8월 9일 오전 11시, 한국 시간으로 8월 10일 0시에 공개 행사를 가질 것이라고 언급했는데, 이는 일전에 해외 매체들을 통해서 알려졌던 날짜와 동일합니다. 삼성은 지난 6월 초, 제품에 대한 개발을 끝내고 부품 양산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져고, 그 이후 디자인과 스펙 등에 관한 구체적인 정보들이 전해지면서 많은 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습니다.

△ 한국 시간으로 8월 10일 0시, 갤노트9이 공개된다.


- 8월 9일 공개되는 갤노트9, 스펙과 디자인은 더 이상 숨길 것이 없다.

   삼성이 'Galaxy Note 9' 공개 행사 초대장을 발송하면서 사람들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는 가운데, 과연 삼성이 어떤 제품을 보여줄 것인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기도 합니다. 최근 여러 매체들을 통해소개된 앞면 강화 유리 사진을 통해서 '베젤'이 '노트8'보다 좀 더 얇아진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으며, S-Pen에 블루투스 기반의 '마이크 기능'이 탑재될 것으로 알려지면서 큰 관심을 모으고 있기도 합니다. 또한, S-Pen과 관련하여 '화면'이 아닌 빈 종이에 메모를 해도 '화면에 표시'가 되는 기능이 탑재된다는 이야기가 있는 등 S-Pen의 변화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갤노트 시리즈의 가장 큰 매력 포인트가 'S-Pen'인 만큼 과연 삼성이 어떤 기능을 선보일지가 초미의 관심사인 것입니다.

△ S-Pen은 갤노트 시리즈의 가장 큰 매력이다.

갤노트9에서는 '마이크 기능'의 탑재와 더불어 '빈 종이'에 펜을 써도 화면에 구현되는 기능이 탑재될 것이라고 한다.

또한, 인공지능과 결협된 S-Pen 기능을 눈여겨 볼 만 하다.


  한편, 기본 스펙면에서도 세계 최고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6.38인치의 큰 화면에서 S-Pen을 이용할 수 있으며 메인 프로세서로는 퀄컴의 스냅드래곤845(북미)와 엑시노스9810(한국/유럽 등)이 탑재될 것이며, 기본적으로 6GB램과 128GB용량이 탑재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한편, 프리미엄 제품으로 8GB램/512GB용량을 갖춘 제품도 출시할 것이라는 이야기가 있는 만큼 '괴물 스펙'의 명성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배터리 용량 역시 대폭 늘어난 4000mAh가 되면서 사용자들의 만족도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갤노트8의 배터리는 3300mAh).


  그밖에도 갤노트9을 통해 삼성은 '빅스비2.0(Bixby 2.0)'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되고 있으며, 나날이 진화하고 있는 '인공지능'이 갤노트9의 S-Pen과 결합하여 어떻게 사용될 것인지에도 큰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갤노트9은 애플이 준비중인 '아이폰X 2세대'와 정면대결을 해야하는 제품인 만큼 삼성이 어떤 모습을 보여줄 지 관심있게 지켜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