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2018 행사에서 내로라하는 글로벌 IT기업들이 신제품을 대거 선보이면서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삼성이 '갤럭시S9/S9+'를 선보이면서 큰 관심을 불러 모았는데, 한편으로는 ASUS(에이수스)가 선보인 젠폰5/5Z(ZenFone 5 & 5Z)역시 눈길을 끌면서 주목할 만 하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중저가 스마트폰 시장을 꽉 잡고 있는 중국 기업들이 선보이는 제품들에 들어가는 기술들이 상향 평준화 되고 있는 상황 속에서 ASUS가 '아이폰X'를 모방한 제품을 선보인 것입니다.


△ 에이수스의 ZenFone 5

6.2인치 크기의 화면, 노치 디자인 등 '아이폰X'와 닮은꼴이다.


- '아이폰X'와 닮은 꼴, ASUS의 'ZenFone5'가 주목 받는 이유.


  ASUS가 선보인 ZenFone5/5Z가 주목 받은 이유는 단연 '아이폰X'와 유사한 디자인 때문입니다. 뒷면에 중앙에 위치한 지문 인식 센서와 하단의 3.5파이 이어폰잭을 제외하면 '아이폰X'라고 해도 될 법한 디자인이기에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만 합니다. 아이폰X 출시 일부 중국 스마트폰 제조 업체들은 소위 '아이폰X 이미테이션' 제품을 몇 차례 소개한 바 있기에 ASUS의 '젠폰5'의 등장 자체가 그리 놀라운 것은 아니지만, 기존의 제품들과 달리 '뛰어난 성능'을 갖추면서도 '가격'이 낮다는 점을 주목할 만 합니다. 


△ iPhone X vs ZenFone 5



  'ZenFone 5 & 5Z'의 6.2인치 크기의 화면(2246x1080) 상단에는 '아이폰X'와 같은 노치(notch)가 위치해 있으며, '젠폰 5'에는 메인 프로세서로 스냅드래곤636/4GB램이 탑재되어 있고, '5Z'에는 스냅드래곤 845과 6GB램이 탑재되어 있다는 점을 눈여겨 볼 필요가 있습니다. Z5의 경우 메인 프로세서(AP)가 삼성의 '갤럭시S9/S9+'와 동일하며, 램 용량 또한 6GB로 출시된다는 점에서 '하이앤드급'이라 할 수 있는데(1200만 화소의 듀얼 카메라는 망원, 광각 렌즈는 시야각이 각각 83도, 120도이며, 배터리 용량은 3300mAh이다), 판매 가격은 499달러 우리돈 약 55만원에서부터 시작된다고 합니다. 특히 ASUS CEO인 제리션(Jerry Shen)이 ZenFone 5/5Z에 대해 인공 지능을 기반으로 작동하는 카메라 기능이 부여되었고, 여러가지 편의 기능이 탑재되었다는 점을 강조하기도 했습니다.


△ Design



  전문가들은 '젠폰 5 & 5Z'가 최신 프로세서와 노치디자인을 가졌으며 비교적 좋은 성능을 갖췄음에도 ASUS가 499달러에 출시했다는 점에서, 애플이 2018년 가을에 출시할 것으로 알려진 '6.1인치 LCD 아이폰X'의 가격 역시 만족할 만 한 수준으로 책정될 가능성이 높다고 봤습니다. 중국 기업들이 LCD 디스플레이를 이용하여 저렴한 가격의 '아이폰X' 복제품을 선보이고 있다는 점은 '6.1인치 LCD 아이폰X'의 원가 부담이 크게 낮다는 것을 보여준다는 것입니다. 과연 ASUS의 젠폰5/5Z가 스마트폰 시장에 어떤 영향을 주게 될 지 관심있게 지켜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